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언제부터인가 일식 주점들이 많이 생기고
그에 따라 교자라든가 일본 생 라멘이 인기를 끌기 시작했지만

이자까야에서 먹는 일본 라멘이란게 전문적인 것도 아니고
맛의 편차와 가격의 편차가 커서 위험 부담이 높은 음식 중의 하나이기도 했습니다.

대부분 일본에서 국물 스프를 수입해다가 풀어 쓰는 집들이라고 하던데도
그 맛과 풍미가 다른 것은 왜 일까요?

괜찮은 일본 라멘 체인점 하나 생겼으면 좋겠다 라고 생각하던 차에
라멘만땅이 생겨 종종 방문하곤 합니다.
아주 뛰어난 맛은 아니더라도 어느 점을 가나 무난한 메뉴에 무난한 맛이라고 할 수 있으니까요.

쌀국수 체인점들이 많이 늘어난 것처럼 라멘도 곧 많은 프랜차이즈 체인점들이 생겨날 듯 싶습니다.

여기는 라멘만땅 중 법원 쪽에 위치한 서초 지점..

내부 인테리어를 제법 간결하면서도 근사하게 해 놓았더군요.


오호... 알고 보니 이 라멘만땅은
이자까야 술집 체인으로 유명한 쇼부에서 하는 것이었습니다.
쇼부도 나름 괜찮은 컨셉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사업의 다각화를 시도한 듯 싶군요.


메뉴도 덮밥까지 제법 다양하게 구비..
술도 한잔 할 수 있게 안주류도 서운하지 않게 있더군요.

야끼교자와 탄탄멘, 미소챠슈라멘을 주문해 봅니다. 

야끼교자(2,000원)..
야끼교자 10개에 6,000원~10,000원을 받는 집들도 있건만
가격대비 비쥬얼도 괜찮고 맛도 나쁘지 않더군요.

파가 듬뿍 들어간 미소 챠슈 라멘..

국물맛도 가볍지 않은 것이
해장도 되겠는걸요.
면도 나름 쫄깃하고 퍼지지 않은 식감을 가져다 줍니다.

라멘이란게 뭐 대단한 음식은 아닙니다만
쌀국수처럼 가끔 생각나는 요기꺼리이긴 한 것 같습니다.
라멘만땅이 계속 생겨나고 있는 걸 보면 검증을 받아간다는 것일수도 있고
여튼 가격, 맛, 메뉴를 대충 익혀놓았으니 어느 동네에서건 큰 리스크 없이
가볼 수 있는 라멘집인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3동 | 라멘만땅 서초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
   
일본인들이 가장 많은 쇼핑과 관광을 한다는 명동.
명동에는 그 유명한 명동 교자의 칼국수만 있는 것이 아니라
명동 교자의 바로 옆에 요즘 한창 주가를 올리고 있는 일본식 생라멘을 하는 집이 있습니다.

이미 유명세를 타고 있는 집이라 꽤 손님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는 후루사또.

돈가스집으로도 알려져 있지만 왠지 후루사또에 가면 이런 생라멘을 먹어줘야만 할 것 같은 느낌은 뭔지..

새롭게 간판을 해 달았는데 저 앞에 라멘 하우스라고 써 있군요.ㅋ

후루사또는 장사가 잘되어서 번성을 한 것인지 명동교자의 옆쪽 1층과 건너편 2층 두 곳에
자리를 잡고 있습니다. 한쪽에서 시작해서 늘려간 것이라고 볼 수 있겠죠.
두 곳 다 메뉴는 같으므로 사람들이 붐비지 않는 곳을 택해 가면 되겠습니다.

여긴 맞은편 2층으로 올라가는 후루사또.

2층 후루사또의 분위기입니다. 이때가 지난 여름이었군요.--;

여긴 명동교자, 명동따로집 옆에 있는 1층 후루사또.

가스 및 덮밥류와

라멘류를 주종으로 하는 곳.. 아, 이 많은 라멘의 종류를 보다보면 무엇을 먹을까 망설여 집니다.
구수한 미소라멘을 먹을까 후루사또짬뽕? 아니면 소유라멘, 아니면 고기가 얹어진 차슈라멘..

여름에 다녀온지라 다소 헛갈리지만 후루사또 짬뽕쯤으로 기억되는 라멘..

짬뽕답게 해물이 많이 들었습니다.

요건.. 약간 얼큰한 국물의 라멘(역시..기억력이..)


면발이 두껍지도 않고 얇지도 않고 딱 생라면 굵기 그대로입니다.

요건 딱 봐도 된장 라멘인 미소라멘..

돈가스도 먹어봤습니다.
명동에는 워낙 돈가스 집들이 많다고는 하지만 그 중에서도 나름 괜찮은 비쥬얼과 튀김정도, 맛이더군요.

돌아가면서 하나씩 다 먹어봐야겠다고 생각했었는데
명동 근처엔 워낙 먹을 곳, 가볼 곳이 많다보니 그렇게 자주 가게되지는 한더군요.
그래도 라멘이 생각날 때 가츠라와 함게 꼽을 수 있는 집 중 하나이긴 한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 | 후루사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
   
부쩍 일본 선술집에 일본 라멘집이 많이 생겨나고 있는 홍대입구.
일본 주점이나 음식점이 많이 생기는 것은 그리 반가운 일이 아닌 것은 분명하지만
작은 골목 어귀 작은 카페, 작은 음식점들이 들어서면서
동네의 분위기를 활기차게 만들어가는 것은 환영할만한 일인 것 같습니다.

홍대 앞 피카소 거리의 산초메(三丁目)가 이전을 했는지는 모르겠지만
어느날 갑자기 없어져서 허전했었는데 주차장 골목 뒷쪽으로 一丁目 이라는 상호를 가진
라멘 전문점이 등장을 했더군요. 

가보려고 했던 덮밥 집이 너무 많은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는 관계로
조금은 한적한 곳을 찾아 들어선 잇초메.. 손님도 많지 않아 보이고 조금의 리스크는 있었지만 들어가 봅니다.
일본 현지의 혼이 깃든 최신의 라멘이라..거창하군요. 말이...

그림은 그런대로 좋아 보입니다.

그리 크지 않은 공간을 나름대로 공간 분할해서 만들어 놓은 잇초메.
나름 일본식 라멘집의 분위기를 많이 내려고 노력한 흔적은 보입니다.

일하시는 분들도 한국말이 서튼 일본분들인 듯..

자.. 그런데 메뉴판을 보니... 뭐 그리 특별한 것도.. 뭐 그리 다양한 것도 아니면서
일본 라멘집에서 자주 접할 수 있는 순수한 된장라멘이나 간장라멘 베이스의 라면은 없는 듯 보입니다.

흠.. 과연 맛있을까 하는 메뉴들만 두어개 추가되어 있고..

그나마 주문할 수 있는 건 라멘 하나와 덮밥류 하나..

일본 정통 어쩌구 하긴 하나.. 좀 짜기도 하고 어딘가 부족해 보입니다.
그 동안 먹어왔던게 한국식으로 변형된 라멘인지는 모르겠지만 우리 입맛에는 좀 그렇더군요.
거기다가 몇 안되는 메뉴 중 대표인 듯 한데.

그리고 덮밥..

So so 이긴 한데... 아주 특별나거나 일본식의 별식이라고는 느껴지지 않습니다.
그냥 규동 위에 튀김 얹은 느낌.


양도 부담스럽지 않고 잘 먹고 나왔다고는 생각되지만
그렇게 두번 세번 찾아갈만한 곳은 못되는 것 같습니다.
기본적으로 라멘 집이라면 된장라멘, 간장라멘은 기본으로 충실히 제공하면서
곁가지의 다른 색다른 메뉴를 제공해야 하거늘.. 이곳은 왠지..
새로운 시도만 몇가지 하려다 기본을 잊은 듯한 느낌이더군요.
그런 면에서는 이태원 라멘 81번옥 같은데서 배워와야 할 듯 싶습니다.
무조건 일본 사람들이 일본식이라고 강조한다고 해서 장사가 잘될일은 없는 곳이 또한 홍대입구인듯..
너무도 흔하고 많은 아이템이니까요.... 차별화..대중화의 면에서 조금은 아쉬운 대목입니다.

이런 메뉴와 서비스로 언제까지 갈지는 모르겠지만
덮밥으로 홍대입구를 제패하고 있는 '돈부리'등을 벤치마킹하면서
환골탈퇴하지 않으면 그리 오래가지는 못할 듯한... 잇초메..
너무 악담을 하는 건 아닌지 모르겠지만 휑한 식당 안에서 느낀 것은 그것 하나였던 것 같습니다.
좀 잘 되었으면 하는데 말이죠.

아주 예전 일본 영화 '탐포포'를 보면서
일본 라멘은 과연 어떤 맛일까 궁금해 하던 시절이 있었는데
지금은 프랜차이즈도 많이 생기고 흔한 아이템이 되어 버린 일본 라멘.
그러기에 더욱 기본은 충실히 하면서 차별화를 기해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좀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만
다녀 오신 분들 중 다른 의견 있으신 분들은 덧글 달아주시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강동 | 홍대입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
   
요즘 홍대입구나 서울의 중심가를 가다보면
참으로 많은 일본식 식당과 라멘집들이 우후죽순으로 들어서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최근 이와 같은 일본 라멘 열풍은 아무래도 간단하고 깔끔한 한끼의 식사를 선호하는
현대인들의 생활 환경을 반영하고 있다고 해야 할 것 같더군요.

이런 라멘 열풍이 불어 닥치기 훠얼~씬 전부터 세계 음식의 보고인 이태원에서
전통 일본식 라멘으로 명성을 얻고 있는 라멘 81번옥.
요즘은 일본 라멘을 먹을 수 있는 곳들이 많지만 예전엔 일본 라멘이 생각나면
좀 멀리 있더라도 찾아가곤 했던 집입니다. 

가게의 규모는 그야말로 아담합니다. 간판의 모습이 좀 더 세련되어 졌더군요.

자리는 그리 넉넉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주방과 가까워서 요리를 하시는 분들과 더욱 친근한 느낌으로 라멘을 먹을 수 있습니다.
주방장님은 일본분이십니다만..ㅋ
저 벽에 붙어 있는 사진과 글들은 무엇일까 궁금함이 밀려오고.. 곧 무엇인지 알게 됩니다.


영업 시간.. 평일에는 중간에 브레이크타임이 있습니다. 유의하시길..
메뉴판에 보면 '점보 라면에 도전하지 않겠습니까?' 라는 페이지가 있고
점보 라면이 20,000원이라는 안내가 보입니다.
이벤트가 있다는 이야기인데 그것은 곳 커다란 점보 라면을 20분 이내에 국물까지 모두 먹었을 경우는 공짜...
모두 먹지 못하면 라면값 2만원을 내야 한다는 것..  매스컴에도 종종 나오고 했던 바로 그 이벤트.

벽에 붙은 사진과 글들은
점보 라면에 성공한 사람들이 라면의 빈그릇과 함께 촬영한 사진, 그리고 이름들.
이를테면 명예의 전당 같은 것이더군요.
사진들을 보자면 아주 마른 여자분들도 있던데 빨리 먹기와 체중은 비례하지 않는다는 걸
다시 한번 느끼게 되더군요..ㅋㅋ

라멘을 주문해 봅니다.
라멘은 기본적으로 미소(된장), 소유(간장), 네기(파) 라면으로 나뉘어져 있고
가격은 6,000~9,000원.. 교자와 세트도 있고 이 집의 라면은 모두 저마다 특색도 있으면서
자극적이지 않고 맛있습니다.

요즘 시내의 분식집 같은 일본 라멘집들은
일본에서 인스턴트 국물을 사다가 내어주는 집들이 대부분이라고 하는데
이 곳 만큼은 직접 만든 국물에 정성이 깃들어 있는 맛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라면 한가지만 먹기 위해 이태원으로 달려갈 수는 없겠지만
이태원 근처에서 일본 라멘의 맛을 느껴보고 싶다면
가볼 수 있는 오랜 맛집 중의 하나. 라멘(라면?) 81번옥.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동 | 라멘81번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
   
돈까스와 라멘, 초밥 등으로 이미 명동에서 유명 맛집이 되어버린 가츠라.
유사 맛집들도 생겨나고...
사실 가장 유명한 가츠라(가쓰라?)는 롯데 영플라자 길 건너편의 좁은 건물 1층과 지하1층인데
작년에 이곳 명동의 한 복판 크리스피 크림 도넛의 지하 1층에도 가츠라가 생겼습니다.

같은 가츠라인지는 모르겠지만 메뉴 구성이 비슷한 것으로 봐서
큰 차이는 없을 듯 싶더군요.(여기에 이의를 제기하실 분들도 있을 실 것 같습니다만)

여튼.. 작년에 크리스피크림 지하 1층에 생긴 가츠라를 방문해 봤습니다.

영플라자 건너편 가츠라는 좁기도 하고 사람들로 붐벼서 거의 헛탕을 치곤 했었는데
그래도 이곳은 넉넉한 공간을 가져서인지 식사 시간 언저리에 가면 자리를 잡을 수 있습니다.


이곳은 식사 외에 소요리 전문점을 표방하며
사케를 한잔 마실 수 있는 공간으로 출범한 듯 합니다.

넓고 깨끗한 실내...

메뉴판에 적힌 가츠라.. 명함에는 가쓰라라고 했던데 정확히 어떻게 읽어야 할지..
여튼 가츠라라는 일식 주점, 식당들이 많이 생겨나는 걸 봐서는.. 모두 한곳에서 운영하는 것 같지 않고
가츠라라는 말이 맛있는 일본식당의 대명사처럼 인식되어지는 트랜드인 것 같군요.
머리 복잡해 지긴 하지만 여튼 한곳씩 가보면 평가할 수 있을 듯 합니다.


무수히 많은 다른 가츠라는 어떤지 모르겠지만
이곳의 점심 메뉴는 주로 세트로 구성되어 있다는 장점이 있더군요.
가격이 그렇게 저렴하진 않지만 근래 물가를 생각하고 맛도 없으면서 턱없이 비싼
명동 돈까스 등의 가격을 생각한다면 그리 비싼 것은 아닐 듯도 싶습니다.

세트 외에 단품 메뉴로 주문도 가능하고

코스 요리도 있더군요. 간단한 점심이므로 세트 메뉴로 주문해 봅니다.

나가사끼 짬뽕 초밥 세트...(14,000원)

해물이 풍부하게 들어간 나가사끼 짬뽕..
자극적인 맛을 기대했던 것과 달리 담백해서 조금 의외이긴 했지만
그리 나쁘지 않더군요.

요 세트엔 계란찜까지..

초밥들..

가쓰라 정식(9,000원)
가장 대표적인 메뉴라고 할 수 있겠는데.. 이것저것 구성과 가격이 괜찮습니다.

미소라면 초밥 세트(12,000원)
미소라면도 So..so...

히레까스 정식(9,000원)

잘 튀겨진 히레까스가 먹을만 하더군요.
작은 우동과 밥도 함께 나와 한끼 식사로 든든..

가츠라가 맞는지 가쓰라가 맞는지 한 업소에서 표기조차 왔다 갔다 하는 걸 보니
뭐가 정답인지 모르겠고 또한 유명한 가츠라와 같은 업소인지는 모르겠지만
여튼 정갈한 구성의 세트 메뉴로 포진한 가츠라..
돈가스류가 생각난다면 명동 돈가스보다 추천하고 싶은 업소인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스토리워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