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얼마전 우연히 알게 된 씨네시티 극장 뒷편의
베이커리 카페 르알레스카.

직접 만드는 빵과 이국적인 분위기, 독특한 커피와 빙수, 맛있는 샌드위치 등등
어느새 강남의 완소 카페 중 하나로 자리잡아버린 곳.

르 알레스카의 정면.. 정면은 소박하고 깔끔한 빵집의 모습이지만 내부는 훨씬 넓고
무엇보다 다양한 빵과 맛있는 커피가 그득 있어 최근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쇼윈도의 인테리어... 빵에 대한 자신감이 엿보입니다.

입구에 들어서면 오른쪽엔 주방.. 왼쪽엔 다양한 빵의 진열대가 놓여져 있습니다.

실내의 자리들은 여느 카페 못지 않게 깔끔한 모습..

실내 자리에서 마주 보이는 곳에 이처럼 유리 선반을 놓아 만든 곳이 바로 주방입니다.
이곳에서 빵도 굽고 커피도 내리고 샌드위치도 만들어 냅니다. 다양한 커피 잔들이 보이는군요.

한번은 조금 늦은 시간에 방문해서 빵이 별로 없었지만
남아있는 빵들도 군침이 돌만큼 맛있어 보이더군요.

주문대에는 이와 같이 다양한 빵과 속재료로 만든 샌드위치 메뉴판이 놓여져 있습니다.
가격은 대략 6,000~7,500원

Try Nut 이라는 인기 메뉴..2,500원.. 맛있겠지만 이미 샌드위치를 주문한 관계로 패스..--;

직접 구운 다양한 모양과 재료의 식빵들..
한 입 베어물고 싶어지더군요..아님 손으로 눌러보고 싶어지기도..ㅋ

빵의 이름과 가격을 식빵에 꽂아 표시하고 있습니다.
저거 진짜 식빵일까요? 아님 모조품일까요?

다소 투박해 보이지만 맛있을 것 같은 베이글..

르 알레스카의 옆에는 건물과 담장 사이에 이렇게 야외 자리도 만들어져 있습니다.
춥지 않은 날엔 이렇게 바깥에서 식사를 해도 좋을 것 같더군요. 작지만 이국적인 분위기.


아이스 커피..5,000원으로 기억..
아이스 메뉴에는 이것처럼 특별한 얼음을 얹어 줍니다.
알레스카 분위기가 물씬 풍기죠.. 이걸 바로 알레스카 스타일이라고 하나 봅니다.(제 생각입니다)

르 알레스카의 빙수.. 5,500원
가격도 저렴하고 이처럼 하얀 얼음만 주는 것 같지만
위에 밀탑에서 주는 것과 같은 쫄깃 말랑한 떡도 얹어져 있고 속에는 신선한 단팥이 들어 있습니다.



크로와상 샌드위치.. 보기엔 별거 아닌거 같아도
빵이 맛있어서 그런지 입에 착 감기는 맛.

요건 ... 호밀빵 샌드위치.
크로와상과 달리 계란도 들었고 조금 더 두툼한 내용물로 구성되어 있더군요.
빵은 크로와상이 더 맛있지만 내용은 호밀빵 샌드위치가 알찹니다.


다른 날 방문해서 마셔본 자몽쥬스와 아이스 카페라떼..
자몽쥬스의 머리에 얹은 하얀 얼음 송이. 역시 알레스카 스타일입니다.

바게트 샌드위치.. 커다란 토마토와 치즈..
각 샌드위치마다 빵에 맞는 내용물로 구성하여 식감과 맛 모두에서 만족스럽더군요.

청담동 씨네시티 극장 주변에서 약속이 잡힌다면
그냥 커피 전문점을 갈 것이 아니라 한번은 꼭 가봐야 할 필수 방문 코스가 될 듯 합니다.

정확한 행정구역 상으로는 신사동일 것 같고
위치는 대략 씨네시티 극장 뒷길로 접어들다 두번째 골목에서 우회전,
그리고 조금 더 들어가다보면 왼편에 보입니다.
맞은 편에는 페이퍼 가든이 있기도 합니다.


Posted by 스토리워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