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생긴지는 그리 오래 되지 않았지만
깔끔하고 맛있는 요리와 재미있는 디저트로 명성을 쌓아가고 있는
홍대입구의 레스토랑 피치(PEACH)

그곳엔 신기하고 재미난 아이스크림 스노우볼이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스노우볼...

디저트 이외에 리조또, 샌드위치, 파스타 등이 맛있는 피치..
홍대입구의 주차장 골목 쪽에 있습니다.

이곳에서 유명한 디저트는
타르트 탁땅과 스노우볼이 있는데
타르트 탁땅은 다음에 다시 소개하기로 하죠.
스노우볼은 1개 8,000원.. 가격은 다소 부담됩니다.

넓지 않은 공간이지만 나름 세련되고 아기자기한 인테리어가 마음에 드는 곳.
최근 홍대입구엔 작지만 맛있고 세련된 인테리어의 집들이 많이 생기고 있다죠.

짜잔.. 드뎌 궁금했던 아이스크림 스노우볼이 등장했습니다.
식사 후 주문해 본 스노우볼...

보기엔 고무공 같아 보이기도 하는데
외관의 저 노란 구슬 녀석은 단단한 껍질..
일종의 설탕으로 만든 알이라고 생각하면 되겠군요.

포크를 이용... 톡톡하고 설탕 껍질을 깨 봅니다.

그 안에는 이와 같이 정체를 알 수 없는 하얀 가루...
아이스크림이라고는 믿겨지지 않는 하얀 가루 뿐

이것이 진정 아이스크림이란 말인가?
잠시 혼란을 가져오는 가운데..

포크로 살짝 떠 먹어보니
입안에서 살짝 녹는 아이스크림 맞습니다.

개인적인 총평을 하자면 특이하고 재미있으므로
여럿이 식사 후 또는 연인들이 데이트할 때 한번 쯤 주문해서 맛보는 것도 좋을 것 같으나
가격이나 아이스크림 본연의 맛(?) 등을 생각 할때는
자주 주문해서 먹을 만한 아이템은 아닐 듯 합니다.
살짝 예전에 입안에서 톡톡 터지던 불량 사탕(?)스러운 느낌도 들더군요.
(어디까지나 개인적 생각..ㅋ)

샌드위치, 파스타 먹으러는 자주 들려봄직한 곳이기도 합니다.
요즘 유명세를 타고 있는 피치...
사전 예약은 받지 않으니 오래 기다리지 않으려면 시간 선택을 잘 해야 할 것 같습니다.

화~일요일 12:00~23:00
월요일은 휴무.



Posted by 스토리워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