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타르트하면 근래엔 마카오의 타르트 체인점도 들어와 있고 하여
비교적 친숙한 이미지로 다가서고 있습니다만

세계 음식의 보고인 이태원에 작지만 소중한 미국식 타르트 전문점 타르틴을
가보지 않고는 다양한 타르트를 맛보았다고 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타르틴.. 이태원 해밀턴호텔 옆 골목 안쪽에 있습니다.

진열장에는 많은 타르트와 파이들이 진열되어 있고

파이류와 타르트가 6,000원대라서 비교적 비싼 가격이긴 합니다만
그 크기가 크고 대신 음료의 가격이 싸기 때문에 핫초콜렛이나 커피와 함께 먹기엔 적당한 것 같습니다. 

초콜렛 스퀘어와 바도 있군요.

내부의 모습.. 그리 넓지 않은 공간이라
어떤 때는 자리를 잡지 못하기도 합니다.


간판도 그렇고 내부에도
계속 여성분의 이미지가 그려져 있는데
이 그림의 주인공은 외국인 쉐프 할아버지의 어머니시라고 합니다.
어머니의 젊은 시절 이미지를 그려 놓고 계시니 어머니에 대한 사랑이 극진하신 듯..

쉐프 할아버지께서 직접 설명도 해 주신다고 했는데
방문했을 때는 마침 자리를 비우셔서 사진에 담지를 못했네요.


흡사 외국 여행에서 보게되는 메뉴판 같습니다.
커피나 핫 초코렛의 가격이 저렴합니다. 그러나 양과 질 면에서는 여느 카페에 뒤지지 않더군요.
특별한 날에는 오른쪽에 씌여 있는 것처럼 특별한 파이의 주문도 받고 있습니다.

피칸 파이..

요건 알라모드라고 타르트 주문 시 1,000원을 보태면 이렇게 아이스크림을 얹어 줍니다.
접시의 데코도 환상적.
자리가 없어 테이크 아웃해 가시는 분들은 이런 데코를 보지 못하실 수도 있겠습니다.



요건 아마도 사과를 설탕에 절여 만든 녀석으로 기억나는군요.
민트 시럽으로 데코를 ..

브라우니..
핫초코도 그렇고 초코렛이 들어간 것들도 모두 괜찮습니다.
진한 다크 초코렛의 풍미가 느껴지더군요.


핫초콜렛과 커피..


미국식 타르트라는 것과 파이의 구분이 다소 모호하기는 하지만
잘 구워진 디저트와 차 한잔이면 세상이 잠시 행복해지는 순간을 맞이할 수 있는 것 같아
종종 들려보곤 하는 곳이기도 한 타르틴.

요즘은 베이커리 카페들이 많이 생겨나곤 있지만
이 곳처럼 작으면서도 이국적인 카페는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제1동 | 타르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