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근래는 국수류가 대세이고
특히나 더운 여름에는 입맛 당기는 냉면을 찾기 마련인데
늘 조금은 부족하고 아쉬운 생각이 드는 사람들에게
안성 맞춤인 육쌈냉면을 소개할까 합니다.

최근 급속도로 분점들이 생겨나고 있는데
여긴 홍대점.. 이미 상당한 인기를 구가하고 있어서 식사 시간에는 2층의 입구부터 아랫층까지
줄을 서야 들어갈 수 있더군요.

숯불갈비 한접시와 냉면 한 그릇을 같이 준다는 말인데...가격이 4,500원
무척 저렴한 편이라고 할 수 있겠군요.
이 부분에서 첫 방문하는 사람들은 그 맛과 품질에 의아심을 갖게 되더군요.

그러나 간결한 메뉴와 단골들의 칭찬이 자자한 곳이기도 해서
저도 한번 테스트 삼아 먹어보기로 합니다.

육수... 약간은 조미료 맛이 나는 듯도 싶지만
신천의 해주 냉면 육수와 비슷한 맛...

오호.. 예전 TV에 나왔던 장면이 생각나는군요.
비빔냉면을 먹다가 주전자 육수를 부어 물냉면을 만들어 먹는다는
트랜스포머적인 발상의 냉면..바로 이곳이었군요.
숯불 고기를 냉면으로 싸서 먹으라니.. 숯불 고기 다 먹고 입가심 냉면은 먹어 봤어도
이런 시도는 처음.

물냉면 하나와 비빔냉면 하나를 주문해 봅니다.
일단 냉면을 갖다주고 숯불 갈비는 주방에서 구워 내주는데..
비쥬얼이 저가형 냉면치고 괜찮습니다.


오호라.. 맛도 그리 나쁘지 않더군요.
물냉면은 살얼음 동동한 육수까지.. 냉면 자체로만도 괜찮습니다.

거기다가 도마 위에 내주는 숯불고기
먹다가 괜찮으면 고기 추가를 하려고 했는데 추가하지 않아도 먹을 수 있을 만큼 넉넉한 양..
숯불에 제대로 구운 고기로 맛도 그런대로 나쁘지 않더군요.
이쯤 되면 4,500원이라는 가격에 어떻게 수지를 맞출 수 있을지 의아심이 솟아나게 되기까지...ㅋ

비빔냉면을 주문하면 곧 옆에 주전자를 가져다주는데..

이건 먹던 도중 차가운 육수를 부어 물냉면으로 만들어 먹을 수 있는 바로 그 놈이었습니다.
비빔냉면 소스 때문에 잡탕이 되지 않을까 염려되었는데 이 역시 맛이 괜찮습니다.
가격이 저렴하다보니 그렇게 좋은 재료를 쓴다고는 할 수 없겠지만
무식하게 맵고 자극적인 저가 냉면으로 승부하는 곳들에 비해서는 꽤 장점을 많이 가진 곳이더군요.

고기는 냉면에 싸서도 먹고 그냥 먹어도 맛있습니다.
저렴한 가격 때문에 건강에 좋을 지에 대한 의구심은 끝내 떨쳐버릴 수 없었지만
간단하게 입맛따라 분식으로 한끼 식사를 해결하려 한다면
간간히 들려봄직한 곳인 것 같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 홍대입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