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정통 평양식 냉면을 하는 유명 맛집 중 하나인 필동 면옥.
사실 필동면옥은 자주 가보긴했지만 그 맛이 무엇인지 왜 사람들이 그리 많이 찾는지는
언제나 의문이 가는 것 중 하나였습니다.
함흥식 냉면을 더 좋아하는 취향 때문이기도 하겠지만 맑은 국물이 왠지 닝닝해 보였다고나 할까요?
그렇지만 무더웠던 지난 주 땀을 흘리고 찾아가본 필동 면옥에서 어느 정도 평양 냉면의
참맛을 알 수 있을 것 같다고 생각하는 계기를 갖게 되었습니다.

필동 면옥... 예전부터 이런 건물의 형태는 아니었겠지만
여튼 1, 2층으로 구성된 필동면옥의 전경..
다소 교통편이 불리할 수도 있겠지만 점심 시간을 훌쩍 넘긴 시간에도 많은 이들이 찾고 있더군요.

필동 면옥에 방문하는 이들의 연령대는 대체로 높은 편이고
그런 분들과 함께하는 가족들이 많더군요.
제 주관적인 생각으로는 자극적이고 강한 입맛을 원하는
신세대들에게는 조금 맞지 않을 수 있는 맛이기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동아냉면이나 해주냉면을 더 선호하겠죠)

차림표... 낮이지만 수육 한 그릇에 소주 한잔 반주로 곁들이시는 분들도 적지 않아 보입니다.

냉면이 나오기전 내주는 면수.
끓는 물에 메밀면을 푹 담갔다가 뺀 국물을 내주는 듯 싶은 맛입니다.
담백하긴 하지만 제 입맛에는 뭔가 허전한 맛.

개인 취향에 맞게 가미해 먹을 수 있는 양념들..

물냉면 나왔습니다.
함흥냉면이나 다른 곳의 냉면과 달리 국물이 상당히 투명해 보입니다.

얹어져 있는 고기는 돼지 고기 같고..약간은 비린맛이 나는 듯..
그렇지만 처음엔 너무 심심하다고 느꼈던 냉면 국물이 왠일인지
마시면 마실수록 시원하고 담백하게 느껴지더군요.
땀 흘리며 마주한 필동면옥 냉면에서 평양냉면을 이래서 먹는구나라는
감회를 느껴보게 된 순간.

그렇지만 여전히 외국인 관광객이나 젊은 초심자들 입맛엔 그리 썩 들어맞는 맛과 풍미가
아님은 아직까지 소신으로 자리를 잡고 있다는...ㅋ

그러지만 어느새 후루룩 짭짭.. 국물까지 거의 다 비우고 왔습니다.
역시 서울에서는 배고프고 더울때 먹어야 물냉면의 참맛을 알 수 있는 듯 합니다.

마포 을밀대에 다녀오면서 평양냉면에 대한 선입견을 버려야겠다고 생각했었는데
다시 먹어본 필동면옥에서는 나름대로 평양냉면의 진가는 따로 있다는 생각이 드는 걸 보니
제 입맛이 변한 걸까요? 아니면 냉면의 맛을 깨우쳐가고 있는 걸까요? 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필동 | 필동면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