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밀크빙수하면 으례 압구정 현대 백화점 밀탑을 떠올리곤 했었는데
맛있긴 하지만 늘 찾아가는데 부담을 느끼곤 했었던 밀크 빙수.
그 밀크빙수와 가장 근접한 맛을 내는 밀크 빙수를 찾아냈던 곳 바로 아띠제입니다.

샌드위치며 빵, 커피 등 다양한 먹거리를 먹을 수 있는 베이커리 카페 아띠제.
그곳의 밀크빙수(13,000원)
가격은 비싸지만(양이 좀 많다해도 가격이 두배..--;) 
그 맛과 풍미는 압구정 밀탑의 것과 근접.
굳이 압구정까지 찾아가지 않아도 근처의 아띠제를 찾아가면 되겠군요.

여긴 잠실 홈플러스 1층에 위치한 아띠제.

인테리어는 상당히 깔끔하고 세련된 곳이죠.

각종 케익, 파이, 슈 에서부터

마카롱 등 달달한 먹거리가 풍부한 곳.

빵도 맛있습니다. 단, 홈플러스 안에도 아띠제가 있는데 그 곳보다 비싼 듯하고
전체적으로 비싼 느낌은 지울 수 없더군요.

커피도 빙수, 빵 만큼이나 싸진 않습니다.
커피 맛은 뭐 그리 높은 가격만큼 썩 괜찮은지는 모르겠더군요.

다만 깔끔하고 시원(여름)한 곳에서 차 한잔과 케익을 먹을 수 있어 좋은 곳이긴 합니다.

아띠제 팥빙수(13,000원)와

아메리카노(4,300원), 슈(2,800원) 주문.

올려진 고명이라곤 잘 손질된 팥과 떡..
밀탑의 포스 그대롭니다. 비싼 대신 양은 조금 많더군요.
2명이 하나만 주문하면 먹을 양입니다.

속에는 기대했던 대로 우유 풍미 가득한 얼음이 갈려들어가 있습니다.
팥과 우유 얼음... 이외에 팥빙수에 무엇이 더 필요할까요?

군더더기 없는 팥빙수 본연의 맛.

커피는 잘 모르겠지만 슈와 케익은 확실히 맛있는 곳입니다.
그래서 베이커리 카페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띠제에서는 점심 브런치 메뉴도 운영하고 있으니
간단한 점심과 함께 더운 여름을 달래줄 맛있는 팥빙수도 먹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Posted by 스토리워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