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여름철 보양식으로 삼계탕이다 사철탕이다를 꼽곤 하지만
예로부터 남녀노소 몸에 좋기로 알려진 미꾸라지 요리 추어탕 또한
무시할 수 없는 보양식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남원추어탕이 유명하고 여러 집이 있긴 하지만
원주식(?) 추어탕을 고집하며 30여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강남역 교보빌딩 건너의 원주 추어탕을 다녀왔습니다.

강남역 일대라는 곳이 추어탕과는 다소 거리가 있어보이기도 하지만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꿋꿋하게 자리를 지키고 있는 원주 추어탕.
허름한 가게의 포스도 포스지만 생각보다 꽤나 단골분들이 많더군요.

원주식 추어탕이라고 하는데 이처럼 추어탕을 주문하면
솥단지 하나를 테이블 위에 올려놔줍니다.
그리곤 한번 끓여진 추어탕을 다시 끓이는 것이죠.

갈아서추어탕(8,000원)과 통마리추어탕(9,000원)이 있는데
통마리 추어탕은 미꾸라지의 형체가 그대로 드러나므로
비위가 약하실 여자분들과 함께라면 갈아서 추어탕을 주문해야 되겠죠?
전복이 들어간 추어탕도 있는데 전복 추어탕은 1인분 13,000원.
전복까지 들어간다면 제대로된 보양식이 되겠죠.
추어탕 외에 메기 매운탕도 있고 고추튀김(10,000원), 미꾸라지튀김(10,000원)도 있습니다.
수제비(1,000원)를 주문하면 밀가루 반죽을 주는데 추어탕에 넣어 먹으면 맛도 그만.

설설 끓으면 각자의 그릇에 담아 먹는 방식.

밥 한그릇 뚝딱이겠죠?

고소한 맛을 느끼고 싶어 주문해 본 고추튀김.
다른 날에는 미꾸라지 튀김을 먹었는데 사진이 없군요.
이 집 튀김 맛있습니다. 튀김옷이 너무 없지도 너무 많지도 않고 맛있더군요.

잘 갈아진 미꾸라지라 커다란 이물감도 없고
구수한 맛이 밥을 말아먹거나 비벼 먹으면 좋습니다.


이 집은 추어탕도 추어탕이지만 직접 담근듯한 파김치가 예술이더군요.
적당히 익어 맛이 있는 파김치.

몸보신용으로 삼계탕을 너무 많이 드셨다면
특히 칼슘이 많아 여성분들에게 좋다는 추어탕 한번 드셔보면 어떨까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1동 | 원주추어탕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스토리워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