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포장마차의 단골 안주이기도 하고
소주 한잔과 잘 어울리는 곰장어..

먹자 골목으로도 유명해진 논현역과 교보생명사거리 뒷길가에 위치한
맛집 토영 자갈치 곰장어입니다.


논현역과 교보생명사거리의 뒷길 중 논현역 쪽에 더 가까운 곳에 위치해 있더군요.


10년이 넘은 관록을 지닌 토영 자갈치 곰장어.
사장님께서 나름대로의 경영 철학을 가지고 계신 듯 합니다.
친절에 대한 사명문 같은 것도 그렇고 종업원들의 옷이며 친절도가 그것을 말해줍니다.


내부의 공간은 그리 크지 않은 편..
시간 조절을 잘 해 가야 할 것 같습니다.


기본찬..


야채...


일단 소금구이부터 시작해 봅니다.
삼겹살과 가격이 비슷한데
삼겹살보다 몸에 더 이로운 것임에는 틀림 없을 듯..


숯불이 먼저 준비되고


신선해 보이는 소금구이를 올려봅니다.


지글지글 금방 익는 곰장어..




촉수라고 해야 하나 곰장어의 속에 있는 성분이 밖으로 나오면서 익습니다.
꼬들꼬들한 맛을 더하기도 하고 건강에도 좋은 성분이라고 합니다.


술 한잔을 부르는 곰장어 한 도막..




양념 구이 추가...


양념구이와 소금구이는 일장일단이 있으나
개인적으로는 소금구이에 한 표...


식사로는 충무 김밥과


느끼함을 씻어주는 동치미 국수..




늦은 오후부터 새벽까지 영업..
2차나 3차로 와도 좋을 것 같습니다.
논현동 길에는 워낙 한잔하기 좋은 곳이 많아서
이곳이 아니더라도 다른 곳과 합쳐 1,2차를 구성해 보면 좋을 듯 싶습니다.


카운터에 계신 분이 사장님 같은데
친절하시더군요.


남해에 가지 않더라도
바다 내음 물씬 풍기는 곰장어와 한잔 할 수 있는 곳
토영 자갈치 곰장어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토리워커
TAG 논현동

티스토리 툴바